[선릉역맛집/선정릉점심] 집밥의 느낌이 가득! 모둠의 백반!

 

사무실에서 우체국을 찾다가 발견한 식당인데 작은 식당이지만 깔끔하고 아기자기한 모습 덕분에 종종 찾고 있습니다.

매번 다른 음식으로 준비가 되어서 구내식당 처럼 찾아가면서 점심에는 뭘 먹을까하는 단순한

고민을 하지 않는 점도 좋은 것 같네요..

 

왜 집밥 같은지 한번 둘러볼까요?

 

 

 

식당 간판은 이렇게 작은 상태로 걸려 있고 옆의 부동산 간판이 하도 크게 걸려 있어서 사실..

근처까지 가서도 찾기가 힘들었습니다.

 

우체국을 가면서 슬쩍 한번 본곳이라서 기억이 가물가물 하기도 했구요~!

 

 

 

 

출근하는 길에 본다면 참 좋을 것 같은 간판.. 점심에 먹을 메뉴를 대충 알 수 있으니까요~!

 

오늘의 집밥은 바로 삼치조림..

찌개나 제육볶음 등 다양한 점심메뉴들을 돌아가면서 하고 있습니다.

 

사실 가격만으로도 선릉역맛집으로 충분할거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네요.

요상한 음식으로 7~8천원에 파는 경우도 많이 있고 무엇보다 6천원정도라면 적당할 정도의 이 동네에서는

나름 저렴한 점심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내부 인테리어도 마음에 드는데..

혼자와서 식사할 경우에도 작은 2인용 테이블이 있어서 좋네요.

 

식당이 대단히 협소한 편인데 총 테이블이 5개밖에 없기 때문에 딱! 점심시간에 가시면 좀 기다리는 경우도 있을 것 같네요.

 

 

 

 

밥도 이렇게 흑미로 된 밥이 나와요~!

 

 

 

쏭님의 손도 이틈을 타서 자랑!

매번 손톱을 저렇게 그림으로 칠하고 오시는 걸 보면 그 부지런함이 참 놀랍습니다.

 

 

  

 

반찬들이 많지 않은데 간이 쎄지 않은 편이라서 좋네요~!

 

 

 

 

두부 조림과 미나리 무침..

미나리의 경우 최근에는 따로 반찬으로 먹어본 기억이 없는데 오래간만이라서 너무 반가웠어요..

 

 

아참..

항상 국이 한가지 준비되어서 나오는데 이날은 된장국 전에는 미역국도 나오고 항상 국물을 준비해 주십니다.

집에서 먹는 맛이라.. 먹다보면 집밥 생각도 나고 좋네요.. ^^

 

 

 

 

삼치조림

 

튼실하게 단단한 삼치와 더불어 무도 적당하게 졸여져 있습니다.

간도 좋고 덕분에 밥을 두공기나 먹게 되었네요.. ㅠ.ㅠ

 

 

  

 

위치가 좋지는 않지만 선정릉점심먹을 만한곳을 찾으실 경우나 삼성역에서도 딱 중간이라서 점심시간이라면

산책삼아서 좀 걷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오늘 점심은 아무래도 이곳으로 가서 먹어야 할것 같아요!

 

 

 

혼자서 가시면 이렇게 아담한 상에 한상이 차려져 나온답니다. ^^

 

언제가도 맛있게 먹고 오고 있어 가끔씩 생각날때 가는 집중 한곳이네요~!

 

모둠

전화번호 : 02-6225-4710

주소 : 서울 강남구 삼성동 121-35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삼성2동 | 서울 강남구 삼성동 121-35
도움말 Daum 지도
< 1 2 3 4 5 6 >